게시판

진단비보험 관련 정보를 확인해보세요.

보험뉴스

암보험은 암에 걸렸을 때 치료비를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입니다.
그렇지만 암으로 확진받을 때는 보험사의 약관 기준을 따라야합니다.
보험사는 약관에 현미경 소견을 기반으로 조직이나 혈액검사로 암을 진단받아야 한다고 명시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병원에서 C코드(암)이 기재된 진단서를 발급받아도 보험사 약관과 다르게 진단받으면 진단비를 받지 못할 수 있씁니다.


또한, 암보험은 진단시점에 따라 보험금액이나 보장유무가 달라질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일반적인 보험이 계약 후 바로 보장받는 것과 다르게 면책기간이 있어서 계약을 포함해 90일이 지난 후에야 보장이 개시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보장개시일 이전에는 암에 걸리더라도 보장받지 못하므로 무난하게 지나갈 수 있게 건강할 때 미리 가입해두는 게 좋습니다.
그리고 암의 진단시점은 진단서 발급일이 아니라 조직검사 결과보고일에 따르기 때문에 하루차이로 보험금을 받지 못하는 일도 있으니 확실히 알아두시기 바랍니다.


다음으로 보장금액이 달라지는 이유는 감액기간때문입니다.
감액기간이란 1년정도 보험금을 절반만 지급하는 기간을 말합니다.
보험사에 따라서는 2년까지 이어지는 것도 있으니 몇년을 기다려야 보험금을 100%로 받을 수 있는지 확인해둬야 합니다.
너무 길면 암보험의 제대로된 도움을 기대할 수 없으니 되도록 짧은 상품을 찾아 준비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암으로 입원했더라도 암 치료를 직접목적으로 입원해야 입원비를 받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후유증이나 합병증을 치료하거나 통원으로 충분히 치료가능한 경우 보장받을 수 없습니다.
이렇게 보험금과 관련하여 많은 주의사항이 있으니 가입할 때 꼼꼼히 따져서 준비하시기 바랍니다.